태웅로직스, 부산항만공사와 바르셀로나 물류 센터 사업 운영 참여 의향서 체결

스페인 바르셀로나항 배후물류단지 내 물류센터 운영 방안 모색

2021-10-27 14:56 출처: 태웅로직스 (코스닥 124560)

뒷줄 왼쪽부터 Damia Calvet 바르셀로나항만공사 사장, 강준석 부산항만공사 사장, 구자림 부산항만공사 해외사업실 실장, Jordi Torrent 바르셀로나항만공사 전략실장, 김소형 태웅로직스 유라시아사업부 복합물류영업팀 과장이 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27일 -- 종합 물류 서비스 기업 태웅로직스(124560, 대표이사 한재동)가 부산항만공사(사장 강준석)와 스페인 바르셀로나 물류 센터 사업을 위한 운영사 참여 의향서(LoI)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부산항만공사는 유럽에 진출하는 국내 중소형 화주 및 물류 기업들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유럽 내 플랫폼 구축을 추진해 왔다. 6월에는 바르셀로나항만공사와 바르셀로나항 배후물류단지(Zal Port) 내에 물류 센터 운영 사업에 대한 합작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체결은 해당 물류 센터에 대한 것으로, 양 사는 운영을 위한 다양한 사업 방안을 함께 검토하게 된다.

바르셀로나항 배후물류단지는 바르셀로나항과 바르셀로나 국제 공항 사이에 위치해 있으며, 지중해를 관통하는 AVE (Alta Velocidad Espanola) 스페인 고속철도 터미널도 근거리에 자리하고 있다. 항만·공항·육로·철도를 이용한 복합 화물 운송의 요충지로 평가받는다.

또한 DHL·퀴네앤드나겔·DB쉥커 등의 글로벌 물류 기업들이 입주해 국내 중소형 화주와 물류 기업들의 물류 수요도 높다.

한재동 태웅로직스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앞으로 남유럽에 진출하는 국내 화주 및 물류 기업에게 보다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도 다각도에서 사업 가능성을 바라보고 포트폴리오를 늘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